전공소식생명화학공학전공 동정

생명화학공학전공 동정


18-1학기 독일교환학생이 보내온 편지

조회 139

관리자 2018-05-08 10:00

저번주, 이번에 독일 교환학생으로 선발되어 현재 독일 베를린공대에 가있는 학생으로부터 메일이 왔습니다.
안녕하십니까? 교수님!!

저는 독일에 있는 명훈이 입니다.

 

연락이 뜸해서 죄송합니다 ㅎㅎ

 

혹시나 주무시고 계실까 하여 카톡으로 말고 이메일로 연락드립니다.

 

 

저희 세 명, 저, 동규, 영준이 모두 슈페어콘토로 전환했고, 마지막으로 비자 신청만 남겨두고 있습니다.

 

학교는 4월 마지막 주에 개강했습니다. 아직 수업 한 번씩 밖에 안들어봐서 뭐라 말씀 드릴 것은 없지만,

 

공부하기 좋은 환경이라는 것은 알 수 있었습니다. 정말 좋은 환경에서 공부 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문화가 달라지고 환경이 달라지니 힘든 점도 있었지만,

 

금방 적응했고, 적응하고 나니 정말 여기가 좋습니다.

 

학생으로 공부에 매진하기 최적의 조건인 것 같습니다.

 

 

공부 뿐만이 아니라 유럽의 여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제 인생에 대해 생각해보는 시간도 갖고 좋습니다.

 

무엇을 공부 할 것인지, 왜 그 공부를 하고 있는지, 앞으로는 어떻게 나아갈 것인지 등등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날씨가 좋으면 그냥 공원에 자전거 타고 나가서 물가 앞에 누워서 책도 읽기도 하고 가만히 있어보기도 합니다. 너무 좋습니다 :)

 

 

최근에 카약 배웠는데 카약 타고 독일 친구랑 강 한 퀴 돌기도 합니다. 이후에 로잉과 윈드서퍼도 배우려고 합니다.

 

제 취미가 요리인데 생활물가가 진짜 저렴해서 하고 싶은 요리는 다 해보고 삽니다.

 

독일에서는 여러 문화적인 것이나 새로운 것에 대한 접근성이 좋아서 본인이 시간을 잘 활용한다면

 

인생이 좀 더 풍요로워 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 같습니다.

 

 

몇 주 전에 슈탈 교수님 양조장도 다녀 왔습니다.

 

규모는 크진 않았는데, 와 진짜 술 맛이 엄청났습니다. 맥주만 만드시는 줄 알았는데 종류도 많고 좋았습니다.

 

 

앞으로 전공도 열심히 할 것이고, 4차 산업 혁명의 중심지에서 열리는 상업 포럼도 참여하고, 문화적 여가적인 부분도 놓치지 않고

 

지내려 합니다. 좋은 기회 주셔서 감사합니다 ~ 

 

건강하십시오 !! 다음에 또 연락 드리겠습니다.

 

 

최 명훈.

독일 교환학생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은 계획하는데 참고하시어
인생의 전환점이 될 수 있는 기회를 만드시길 바랍니다